제4의 물결이 온다(4차산업혁명, 부의 기회를 잡아라)

분류없음 2017.02.01 19:29

지은이 | 최윤식·최현식

신국판 | 본문 2| 504페이지 | 양장

발행일 | 20170206

28,000원  / ISBN 979-11-87481-15-7 13320  




내용 소개

 

이 책은 2030 미래 예측 시리즈의 완결판으로 다음의 3가지를 핵심 주제로 한다.

1) 4의 물결 예측 시나리오 - 지능혁명과 개인자본주의가 바꿔놓을 미래

2) 한국 금융위기 예측 시나리오 업데이트- 트럼프의 전략과 2차 미중 패권전쟁

3) 임박한 아시아 금융위기 대응 전략 제안 - 위기를 기회로 바꿀 블랙 스완 투자 시나리오!

 

 

4의 물결의 핵심은 지능혁명개인자본주의

- 4차 산업혁명이 만들어낼 인류 역사상 가장 큰 부의 기회에 집중하자.

 

유령처럼 희미한 ‘4차산업혁명의 전조를 본 많은 사람들의 생각이 기술과 산업에만 머물러 있다. 더욱이 미래기술이 우리의 일자리를 빼앗아가지는 않을까’, ‘어떤 산업이 무너지고 어떤 산업이 만들어질까?’ 생각하면서 미래의 변화를 두려워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는 3차산업혁명이 진행 중이고, 4차산업혁명의 진면목은 아직 드러나지 않았다. 3차산업혁명을 거쳐 4차 산업혁명으로 완성될 미래 변화의 핵심은 기술이나 산업의 표면적인 변화가 아니라 지능혁명개인자본주의 시대의 개막이다. 미래 변화를 이런 관점에서 보아야 넘치는 정보에 따라 일희일비하지 않고 장기적이고 전략적인 안목을 갖고 변화 속에서 기회를 잡을 수 있다. 앞으로 전개될 '지능혁명'은 항해혁명, 상업혁명, 산업혁명, 금융혁명, 정보혁명 같이 인류를 바꾼 과거의 5가지 혁명 중 그 어떤 것보다 인간의 삶을 훨씬 극적이고 근본적으로 바꿀 것이다. 단순한 산업의 변화를 넘어 인류와 문명을 근본적으로 바꿀 4의 물결의 중요한 미래 변화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다.

 

* 인공지능 등의 미래기술이 일으킬 진정 위대하고 혁명적 변화는 인간의 지능에서 일어날 것이다. 인간은 생물학적 뇌를 포함해서 '인공 뇌(artificial brain)''클라우드 뇌(cloud brain)' 3개의 뇌를 갖게 된다.

* 미래는 인공지능을 어떻게 활용하느냐가 경쟁력인 시대가 된다. 지능 역량에 따라 부의 크기도 달라질 것이다.

* 지능혁명으로 개인자본주의 시대가 열린다. 개인의 능력이 혁명적으로 증가하고 세상이 거대한 지능네트워크로 연결되면서 자본주의의 중심이 자본에서 개인으로 이동한다.

* 지능, 자율, 영생은 21세기 인류의 최고의 소비 품목이 될 것이다. 수천 년 동안 인류가 갈망하던 이 세 가지를 개인이 소유할 수 있게 된다.

 

개인자본주의 시대 미래 인재의 조건

 

4의 물결에 올라타서 우리가 원하는 행복한 미래를 만들려면 관점을 바꾸어야 한다. 미래의 변화를 객관적으로 통찰하되 걱정 대신에 기회에 집중해야 한다. 경제와 부의 중심이 이동하고 부가 형성되는 방식도 바뀐다. 경제활동의 구조도 바뀌고 투자의 대상과 기회도 바뀐다. 이런 변화에서 기회를 찾고, 발견한 기회를 내 것으로 만들 미래전략을 세워 차근차근 실행에 옮겨야 한다.

또 하나 개인과 기업이 놓치지 말아야 할 중요하고 근본적인 변화가 있다. 바로 산업자본주의 시대에 자본에 고용되어 자본 축적의 '도구' 중의 하나로 살던 개인의 지위가 변하여, 제조업을 비롯한 모든 생산 활동의 주인공이 되는 미래다. 증강된 지능을 가진 개인이 거대한 지능네트워크를 이용해서, 이제까지 자본만이 할 수 있던 영역의 상당 부분을 담당할 수 있게 된다. 돈이 없고 공장이 없어도 아무런 문제가 되지 않는다. 이렇게 개인에게 열리는 큰 기회를 잡을 수 있으려면 다음과 같은 미래 인재 조건에 주목해서 준비해야 한다.

 

첫째, 인공지능과 협력하는 사람이 인재가 된다.

둘째, 시간을 새롭게 디자인 하는 사람이 인재가 된다.

셋째, 인류의 문제, 욕구, 결핍을 통찰하는 사람이 인재가 된다.

넷째, 통찰력과 상상력에 능한 사람이 인재가 된다.

다섯째, 인간과 기계 사이를 파고드는 사람이 인재가 된다.

 

독립적 개인으로서 첨단 기술에 의해 증강된 역량을 가지고, 글로벌 네트워크 속으로 경제 활동 및 사회 활동의 터전을 이동하는 개인에게 최고의 기회가 열릴 것이다.

 

트럼프의 당선이 아시아의 금융위기를 앞당긴다

- 2018~19년 한국, 2019~20년 중국, 금융위기 피할 수 없다.

 

‘2030 미래 예측 시리즈의 완결편으로 이 책의 집필을 계획하면서 가장 중점을 둔 내용은 미래기술과 미래산업이었지만 임박한 한국과 아시아 대위기에 대한 내용을 뺄 수 없었다. “예측하신 대로 한국과 아시아 대위기가 임박해 오는 것 같은데, 정말 피할 방법은 없을까요?”, “다가올 금융위기 국면을 어떻게 넘어야 합니까?” 강연이나 자문을 나갈 때마다 많은 사람들이 묻는 이 절박한 문제를 외면할 수 없었기 때문이다.

다가올 아시아 대위기를 다룬 Part 1에서는 특히 두 가지에 초점을 두었다. 첫째, 냉정한 현실 인식이다. 한국이 금융위기를 맞을 가능성은 90% 이상으로 높아졌다는 점을 냉정하게 받아들여야 한다. 2009년에 처음으로 한국의 위기 예측 시나리오를 발표했을 때만 해도 선제적인 대응을 통해 위기를 피할 가능성이 조금은 있었지만, 한국 사회는 그동안 낡은 시스템을 혁신하는 데 실패했다. 더욱이 2016년에 브렉시트로 인해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시기가 6개월~1년 정도 늦춰지면서 번 황금 같은 시간마저 부채를 더욱 키우고 부동산을 부양하는 등 위기 요인을 더 키우면서 덧없이 흘려보냈다.

여기에 더해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는 변수가 생겼다. 트럼프의 미국 제일주의와 시진핑의 중국몽이 정면 대결하면서 시작될 2차 미중 패권전쟁은 한국의 위기를 더 앞당기는 요인이 될 것이다. 이제 위기를 어떻게 막을 수 있을까가 아니라 위기에 어떻게 대응할까에 확실하게 집중해야 할 때이다.

 

 

 

금융 위기 속에서 기회를 내 것으로 만드는

1513% 수익률의 블랙 스완 투자 시나리오

 

둘째, 단순한 생존을 넘어 미래의 기회를 잡는다는 관점에서 위기 대응 전략을 제시하려 노력했다. 멀게는 1929년에 시작된 대공황, 가깝게는 1997년의 IMF 외환위기와 2008년의 글로벌 금융위기를 돌아보자. 큰 위기 속에서 큰 기회를 잡아서 우뚝 선 개인과 기업들이 어떻게 했는지 연구해서 나만의 대응 전략을 개발해야 한다. 깊이 연구하다 보면 ‘20년만의 위기는 곧 20년만의 기회가 될 수 있다는 관점에서 위기를 볼 수 있게 된다. Part 1에서 소개하는 수익률 1513%블랙 스완 투자 시나리오는 위기를 역전의 발판으로 삼아 4의 물결에 올라탈 자원을 확보할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해온 필자 나름의 대안 중 하나이다. 본격적인 위기가 오기까지 아직 남아 있는 1년여의 시간 동안 필자의 예측과 제안을 바탕으로 독자들이 자신만의 위기 대책을 세우는 데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소개했다.

 

마지막 Part 3에서는 보다 긴 역사적 안목에서 국가와 사회의 흥망성쇠가 만들어 온 패턴과 단계로 이루어진 번영의 사이클을 소개한다. ‘번영의 사이클을 충분히 연구해 둔다면 변화의 잔파도에 휩쓸리지 않고, 미래 변화의 큰 줄기를 이해할 수 있으며, 더 깊고 확실한 미래 전략을 세울 수 있기 때문이다.



차 례

더보기



지은이 소개: 

최윤식:  전 한국뉴욕주립대 미래연구원장, 아시아미래인재연구소 소장

최현식: 아시아미래인재연구소 부소장

더보기



저작자 표시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티스토리 툴바